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5.19 일 17:29
HOME 이슈 플러스
김기덕 피해자 측 "제가 기억하고 있는 몇몇 가지 중 단 한 가지라도 방송에 나가면 모든 국민들 경악 금치 못할 것이다"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에서 김기덕 감독의 추악한 민낯이 보도된 가운데, 김 감독 피해자 측이 "방송에서 다뤄진 내용은 낮은 수위"라고 말했다.

7일 방송된 MBC 표준FM '양지열의 시선집중'에서는 여배우 법률대리인인 이명숙 변호사의 전화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이 변호사는 "방송에 나온 내용은 제가 알고 있는 바로는 제가 피해자들에게 들은 이야기 중 수위가 가장 낮은 내용들"이라며 "정말 제가 기억하고 있는 몇몇 가지 중 단 한 가지라도 방송에 나가면 모든 국민들이 경악을 금치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변호사는 이어 "너무너무 많을 거다. 제가 영화 관계자들이나 다른 감독에게 전해 들은 이야기들 정말 많다"며 "검찰이 정말 김기덕 감독을 단죄할 의지만 있다면 영화계 나쁜 관행을 바로잡을 의지만 있다면..."이라고 검찰의 인지수사를 요청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 6일 방송한 MBC 'PD수첩'에서는 김기덕 감독과 배우 조재현이 여러 명의 여배우를 성추행 및 성폭행 의혹을 고발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