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5.25 토 06:27
HOME 이슈 플러스
정봉주 전 의원 '성추행 의혹 보도' 프레시안 기자 고소
정봉주 전 의원 트위터 사진 캡쳐

정봉주 전 의원이 자신의 성추행 의혹을 보도한 기자들을 검찰에 고소했다. 

정 전 의원과 변호인은 13일 오후 3시45분께 서울중앙지검에 허위사실유포 혐의로 프레시안 기자 등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했다.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정 전 의원 측은 "이명박 저격수로 BBK사건의 진실을 폭로했다는 이유로 최근까지 피선거권이 박탈돼 정치활동을 할 수 없었다"며 "지난 시간의 억울함을 딛고 서울 시민을 위해 일하겠다는 꿈을 선언하기 직전 서어리 기자가 작성한 프레시안 기사와 이를 그대로 받아쓴 언론보도에 의해 성추행범이라는 낙인이 찍히게 됐다"고 말했다. 

정 전 의원 측은 "프레시안 기사와 기타 언론사의 보도는 서울시장 출마를 방해하기 위해 출마선언 시기에 맞춰 의도적으로 작성, 보도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정 전 의원과 프레시안 측은 기자 지망생 성추행 의혹을 두고 해명과 반박을 이어가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