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5.19 일 17:29
HOME 엔터테인먼트·스포츠
한서희, 워마드 운영자 체포 소식에 분노…"날 대신 잡아가라"
<사진= 한서희 인스타그램>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워마드 운영자 체포 영장 발부 소식에 9일 "내가 워마드다. 워마드 X칠려면 나 대신 잡아가라. 명예롭게 웜X들 위해서 빵 한번 더 가겠다이기야"라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적었다.

앞서도 한서희는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 당시 "일베나 기사화해라. 환멸난다. 워마드가 일베 따라가려면 한참 멀었다"라고 했었다.

한편, 부산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8일 워마드 운영자에 대해 음란물 유포 방조 혐의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일각에서는 일베 등의 수위 높은 타 온라인 사이트를 대하는 태도와 비교하며 편파 수사 의혹을 제기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