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 확실한 이슈메이커" 비난 나온 손흥민 퇴장
상태바
"100% 확실한 이슈메이커" 비난 나온 손흥민 퇴장
  • 연예/이슈팀
  • 승인 2019.05.05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토트넘 홋스퍼 공식 홈페이지)

손흥민이 토트넘 홋스퍼와 AFC 본머스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퇴장을 당해 비판을 받고 있다.

영국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4일(현지시각) 진행된 두 팀의 2018-19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경기 도중 상대를 밀어 넘어트린 손흥민이 퇴장을 당했다.

상대 선수와 공을 차지하기 위해 다투던 그는 주심이 파울을 선언하자 경합했던 미드필더 제퍼슨 레르마를 미는 동작을 보였다.

이에 주심은 즉각 퇴장이라는 판단을 내놓았고 전반전을 마치기 직전 손흥민은 경기장 밖으로 물러났다.

이어진 후반에는 교체 투입된 후안 포이스가 2분여 만에 과도한 태클로 퇴장 처분을 받아 2명의 수적 열세에 놓이게 된 토트넘은 0-1로 패배하며 승점 획득에 실패했다.

퇴장과 더불어 승점도 챙기지 못하자 치열한 챔피언스리그 진출권 경쟁 중인 토트넘의 팬들은 손흥민을 향한 비난을 이어가고 있다.

이러한 여론에 동참한 누리꾼은 "그는 순도 100% 이슈메이커다. 토트넘에 일어나는 좋은 일과 나쁜 일에 모두 관여됐다"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