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경기지역본부,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 돌봄 지원
상태바
LH 경기지역본부, 취약계층 아동 청소년 돌봄 지원
  • 박노훈 기자
  • 승인 2019.08.13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세류지역아동센터와 업무협약...맞춤형 복지 서비스 제공
세류지역아동센터와 LH 경기지역본부가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LH 경기지역본부)
세류지역아동센터와 LH 경기지역본부가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LH 경기지역본부)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 경기지역본부(본부장 장충모)는 사회적 취약계층의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통합복지 서비스를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13일 세류지역아동센터(센터장 박종필)와 '아동 청소년의 돌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협약내용으로는 LH임대주택(매입, 영구, 국민)내 돌봄이 필요한 사회적 취약계층의 아동 청소년들에게 전문교육, 체험학습, 물품 지원 등이다. 또 관리대상 아동 청소년세대의 안정적인 주거생활지원을 위한 임대주택 관련 정보제공과 교육 등도 이뤄진다.

아울러 두 기관은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주어진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함으로써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의 행복지수 상승에 징검다리가 되기로 약속했다. 

LH 장충모 본부장은 "향후에도 우리 사회내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행복을 드리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며 "이를 위해 지역사회내 각종 복지기관들과의 업무협약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해 복지사각지대가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