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주민참여예산‧주민세 환원, 협치의 좋은 사례
상태바
수원시 주민참여예산‧주민세 환원, 협치의 좋은 사례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08.22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시청서 200명 대상 협치 주제로 강연 열려
유창복 교수 “주민자치회 활성화로 거버넌스 실현”
유창복 교수가 협치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유창복 교수가 협치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가 지난 21일 시청에서 시 주민자치회·주민자치위원회 위원과 공직자 등 200여 명을 대상으로 ‘협치 역량강화를 위한 2019년 공직자·시민 협치 교육’을 진행했다.

강연자로 나선 유창복 성공회대 교수는 “주민자치회가 활성화되면 협치는 자연스럽게 실현될 것”이라고 밝혔다. 유창복 교수는 서울특별시 협치자문관, 한국마을지원센터협의회 공동대표, 서울특별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장 등을 지낸 민관협치(거버넌스) 전문가다.

유 교수는 “시대가 변화하면서 복합적인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민관협치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민관협치 활성화의 답은 시민이 주도적으로 정책 결정에 참여하고 마을사업에 참여하는 자치 활동”이라고 설명했다. 거버넌스 활성화의 좋은 사례로 수원시의 주민참여예산과 주민세 환원 사업을 거론했다. 

시는 올해부터 기존에 운영하던 주민자치위원회의 주민자치 기능에 ‘마을 만들기’와 ‘복지’ 기능을 더한 주민자치회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송죽·율천·서둔·호매실·행궁·인계·매탄2·광교1동 등 8개 주민자치회 시범동에서 위원 240명이 활동하고 있다. 주민자치회 위원은 ▲주민세 스마일 사업(주민세 환원사업) 추진 ▲주민총회 개최 ▲마을 자치계획 수립 ▲주민참여예산 계획 수립 등을 담당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