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중기청, 추석 전통시장 이용촉진 캠페인
상태바
경기중기청, 추석 전통시장 이용촉진 캠페인
  • 장경희 기자
  • 승인 2019.09.06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광명 새마을시장, 5일 수원 남문시장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전통시장의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유관기관, 경제단체와 합동으로 장보기 행사 및 전통시장 이용촉진 캠페인을 전개했다.(사진=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추석을 맞아 전통시장의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장보기 행사와 전통시장 이용촉진 캠페인을 벌였다.(사진=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수원일보=장경희 기자]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백운만)은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전통시장의 활력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 4일 광명 새마을시장, 5일 수원 남문시장에서 유관기관, 경제단체와 합동으로 장보기 행사 및 전통시장 이용촉진 캠페인을 전개했다.

경기중기청 외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중소기업진흥공단,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 경기신용보증재단 등이 캠페인에 참가했다. 

이들 기관들은 전통시장 이용촉진 분위기를 조성하고 상인들의 매출에 도움을 주기위해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명절에 필요한 과일, 선물셋트, 생활용품 등을 구입하고, 구입한 물품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는 사랑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는 전통시장 이용 및 온누리상품권 판매촉진을 위해 지난 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온누리상품권 개인구매 월한도를 30만원에서 50만원으로 한시적으로 상향했다.

또 4일부터 시장 상인들의 결재수수료 부담 완화를 위해 스마트폰 앱 기반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을 신규로 도입한다. 개인이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을 구매시 월 50만원 한도로 10% 할인해 구매할 수 있다.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관계자는 “전통시장의 주요 추석성수품이 대형마트 보다 20~30% 저렴하고 상품도 우수하다. 추석 맞이 장보기는 전통시장에서 해볼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