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경력단절 예방 위한 토크콘서트 개최
상태바
경기도일자리재단, 경력단절 예방 위한 토크콘서트 개최
  • 박노훈 기자
  • 승인 2019.10.13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용인 죽전 아르피아 이벤트홀서...우수사례 발표.토크콘서트 실시
경력단절예방을 위한 토크콘서트 홍보 포스터.
경력단절예방을 위한 토크콘서트 홍보 포스터.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오는 16일 용인시 죽전 소재 아르피아 이벤트홀에서 '경력단절 예방을 위한 우수사례 발표 및 토크콘서트'를 개최한다.

결혼과 육아, 가사 등의 이유로 직장생활이 어려운 여성들의 경력단절 극복과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해 경기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 주관으로 갖는 이번 행사에는 취업 및 구직여성, 기업체 관계자, 시민 등 150여 명의 청중이 참석할 예정이다.
 
경력단절예방 우수사례 발표 행사에서는 도내 여성과 기업을 대상으로 접수한 총 41편의 응모작 중 1차 서류심사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된 15명 가운데 상위 5명의 2차 발표심사를 진행한다. 우수사례로 뽑힌 15명에게는 총 250만원의 상금(상품권)이 지급된다.
 
사례발표에 이어 특별강연 시간에는 주부작가 및 ‘육아아빠’로 활동하고 있는 개그맨 이정수 씨가 자신의 사례를 중심으로 경력단절예방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이어 ‘맘잡고(Mom Job Go) 날자!’라는 주제의 토크콘서트에서는 임평순 전문MC의 사회로 개그맨 이정수 씨를 비롯, 안윤정 경기대 대학원 직업학과 교수, 김인숙 ㈜젤리피쉬월드 대표, 허윤주 워킹맘 등이 패널로 참석해 경력단절 여성들의 고민을 털어놓는다.
 
아울러 경력단절예방과 극복을 위한 다양한 해법을 놓고 청중들과도 공감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문진영 경기도일자리재단 대표이사는 ”2017년부터 개최해오고 있는 이번 행사가 여성의 경력단절예방에 대한 사회전반의 인식 확산으로 여성의 경제활동을 높이는 데도 상당한 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