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민정부 대표단, 수원시의 주민자치·노인복지 벤치마킹
상태바
중국 민정부 대표단, 수원시의 주민자치·노인복지 벤치마킹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11.04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이원 부부장 등 6명, 4일 방문...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율천동 행정센터 견학
왕아이원(王愛文) 부부장이 율천동 행정복지센터 내 ‘밤밭누리마루’에서 주민자치 프로그램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수원시)
왕아이원(王愛文) 부부장이 율천동 행정복지센터 내 ‘밤밭누리마루’에서 주민자치 프로그램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왕아이원(王愛文) 부부장(차관급 인사)을 비롯한 중국 민정부 대표단이 주민자치·노인복지 관련 사업 연수를 위해 4일 오전 수원시를 방문했다.

행정안전부가 대표단에 주민자치·노인복지 사업을 활발히 추진하는 지자체로 수원시를 추천해 이뤄졌다. 중국 민정부는 행정안전·보건복지 관련 업무를 주관하는 국가기관이다.

왕아이원 부부장 등 6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은 조청식 시 제1부시장의 안내에 따라 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율천동 행정복지센터 등을 견학했다.

중국 대표단은 ‘수원형 주민자치회’ 활동과 율천동행정복지센터 내 조성된 마을활력소 공간 ‘밤밭누리마루’ 등에 큰 관심을 보였다.

시는 율천동을 수원형 주민자치회 시범동으로 운영 중이다. 율천동은 지난 7월 주민자치회 구성 이후 밤밭축제 준비, 밤밭누리마루 운영 등 활발한 주민자치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올해 3월 문을 연 밤밭누리마루는 주민 자치 공간이다. 주민 소통 공간이자 다양한 주민자치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고 있다.

왕아이원 부부장은 “수원시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한국과 중국이 주민자치·노인복지 관련 정책을 활발하게 교류하고 함께 발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국 민정부 대표단은 염태영 수원시장과 오찬을 함께 한 뒤 수원 방문을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