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교육지원청, 학생 예능페스티벌 진행
상태바
수원교육지원청, 학생 예능페스티벌 진행
  • 서동영 기자
  • 승인 2019.11.22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들의 열 번째 이야기’, 학생·학부모·교사 350여 명 장기 보여줘
우리들의 열 번째 이야기 행사 장면.(사진=수원교육지원청)
우리들의 열 번째 이야기 행사 장면.(사진=수원교육지원청)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교육지원청은 21일 수원시청소년문화센터 온누리아트홀에서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업학교 및 연계학교 학생들의 예능페스티벌 ‘우리들의 열 번째 이야기’를 개최했다.

페스티벌은 학교적응력을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마련한 집중지원 학생들이 방과 후 예술 활동을 통해 평소에 닦은 소질과 특기를 맘껏 발휘하는 장이다.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사업운영학교인 수원신곡초, 권선초, 남수원초, 권선중, 수원정보과학고, 수원중촌초, 구운중, 삼일중, 삼일공업고 학생, 학부모, 교사 등 350여 명이 함께 참여했다.

연구지원위원의 합창을 시작으로 학생들의 동아리 활동 프로그램 지원 사업을 통해 배우고 익힌 기타연주, 방송댄스, 사물놀이, 뮤지컬시연, 난타공연, 학부모 장구 등 13여 개 프로그램이 무대에 올랐다.

류승희 교수학습국장은 "교육취약집단 지역의 학생들이 꿈과 희망을 가지고 미래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교육과 문화, 복지 등의 통합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며 "내년엔 지역내 관련 기관과의 연계 사업을 통해 더욱더 발전된 모습과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