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올해 국토부 건축행정 평가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용인시, 올해 국토부 건축행정 평가 우수기관 선정
  • 박노훈 기자
  • 승인 2019.11.22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기초단체 중 두각…오피스텔 등 사전검토제 높은 평가
용인시 청사 전경.(사진=용인시)
용인시 청사 전경.(사진=용인시)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용인시는 정부가 전국 243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건축행정 평가에서 기초자치단체 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정부가 광역 및 기초단체에 대해 건축허가 적법 처리를 비롯한 건축행정 건실화 정도를 지도·점검하기 위해 지난 1999년부터 매년 시행하는 평가에 따른 것이다.

용인시는 이번 평가에서 건축행정 절차의 합리성, 시공·철거의 안전성 및 효율성, 유지관리 적절성, 건축행정 전문성, 건축행정 개선 노력도 등 5개 항목 14개 지표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건축허가 대상인 오피스텔과 주상복합의 부실시공을 방지하기 위한 사전검토 제도를 도입한 것이 우수정책으로 평가돼 경기도 내 기초단체 중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앞서 시는 지난 2016년에도 국토교통부 건축행정 평가에서 우수기관에 선정된 바 있다. 또 지난 2015년부터 4년 연속 경기도 건축행정 건실화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건축행정 분야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우리시가 정부의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건축행정 분야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내 기쁘다"며 "앞으로도 시민이 편리하고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는 건축행정이 이뤄지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