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농생명과학고, 교장실서 ‘작은 졸업식’ 개최
상태바
수원농생명과학고, 교장실서 ‘작은 졸업식’ 개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1.1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선진국 프랑스 ‘글로벌 현장학습’ 참여학생 10명 위한 자리 마련
16일 오전  교장실에서 개최된 ‘2019 프랑스 글로벌 현장학습 실습생’을 위한 제80회 졸업식에서 김성태 교장(사진 앞줄 가운데)과 학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농생명과학고)
16일 오전 교장실에서 개최된 ‘2019 프랑스 글로벌 현장학습 실습생’을 위한 제80회 졸업식에서 김성태 교장(사진 앞줄 가운데)과 학생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농생명과학고)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16일 오전 수원농생명과학고(교장 김성태) 교장실에서 ‘작은 졸업식’이 열렸다.

프랑스로 3개월간 글로벌 현장학습을 다녀오느라 지난 9일 개최된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한 3학년 학생 10명을 위해 마련된 자리다.

프랑스 취업 및 창업을 목적으로 지난해 10월 케트니 플롱비에 농업전문학교에서 어학·전공연수를 한 이들 학생들은 초콜릿 가공업체와 제빵회사, 레스토랑, 조경회사에 파견돼 직무 관련 전문 기술을 배우고 실습에 참여함으로써 취업 및 창업 역량을 향상시켰다.

특히 현장학습에 참여한 10명 중 9명의 학생들은 프랑스 케트니 농업전문대학과 플롱비에 농업전문대학에서 산업현장 실습을 겸한 일병행학습으로 학업 및 취업을 지속할 예정이다.

제과·제빵 전공인 문지영 학생은 “프랑스에 갈 때만 해도 다른 친구들은 취업과 대학 진학을 하는데 내가 과연 그들을 따라잡을 수 있을까 생각했다”면서 “이제는 내가 더 값지고 바꿀 수 없는 시간을 보낸 것 같아 뜻깊은 3개월이 됐다”고 말했다.

김성태 수원농생명과학고 교장은 “오늘 작은 졸업식을 가진 10명의 학생들은 농업선진국인 프랑스에서 글로벌 시대에 맞는 유능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값진 시간을 보냈다”며 “한국인의 긍지와 자부심으로 프랑스에서 자신의 꿈을 꼭 이루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프랑스 글로벌 현장학습을 마친 수원농생명과학고 학생들이 귀국 전 공항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수원농생명과학고)
프랑스 글로벌 현장학습을 마친 수원농생명과학고 학생들이 귀국 전 공항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수원농생명과학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