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선철 경기일보 회장, 경기언론인클럽 이사장 재연임
상태바
신선철 경기일보 회장, 경기언론인클럽 이사장 재연임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1.3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선철 경기언론인클럽 회장.
신선철 경기언론인클럽 회장.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사단법인 경기언론인클럽은 30일 사무처 회의실에서 2020년 제1차 정기이사회를 갖고 제17대 이사장에 신선철 경기일보 회장을 선임했다.

이로써 신 회장은 15·16대에 이어 2년 임기의 제17대 이사장으로 재선임됐다.

신선철 이사장은 “지난해 말 경기북부지역의 돼지 열병에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까지 덮치면서 지역경제를 걱정하는 목소리가 크다”면서 “경기언론인클럽 회원사들도 지역사회와 협력해 이번 어려움을 하루빨리 극복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자”고 밝혔다.

신 이사장은 경기일보 대표이사 사장, 한동건설㈜ 대표이사, 대한유도회 경기도지부 부회장, 국제라이온스협회 309-G지구 용인클럽회장, 재향경우회 서울시지부 자문위원, 법무부 갱생보호회 수원지구 보호위원협의회 이사, 국민대 동문회 부회장, 학교법인 덕영학원 이사 등을 역임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이사회에서는 김장섭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을 감사에 선임하고 2019년 세입·세출 결산안 및 2020년 세입·세출 예산안 심의, 정회원을 확대하는 정관 개정안을 다음 달 19일 제1차 정기총회 때 의결키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