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저소득가구청소지원 ‘깔끄미’ 사업 시행
상태바
도, 저소득가구청소지원 ‘깔끄미’ 사업 시행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2.11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까지 총 2150가구(저소득가구 1800가구, 경로당 350개소) 대상
깔끄미사업단이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청소작업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
깔끄미사업단이 저소득 가구를 대상으로 청소작업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도는 올해 저소득가구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청소·소독을 지원하는 ‘깔끄미’ 사업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깔끄미’ 사업은 도내 27개 시․군의 자활근로자와 자활기업종사자 104명이 사업단을 구성, 기초생활수급자,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장애인가구를 대상으로 청소 및 소독을 무상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 기간은 9월까지이며, 총 2150가구(저소득가구 1800가구와 경로당 350개소)를 대상으로 시행한다. 이 가운데 저소득가구는 해당 시․군 주민센터에서 신청을 받아 선정하고, 경로당은 경기광역경로당지원센터의 추천을 통해 선정된다.

도는 그동안 ▲2016년 취약가정 1815가구를 시작으로 ▲2017년 취약가정 1981가구, 어린이집 119개소 ▲2018년 취약가정 1500가구, 경로당 500개소, 어린이집 100개소 ▲2019년 취약가정 1900가구, 경로당 600개소를 지원했다.

김태훈 도 복지사업과장은 “저소득가구의 주거환경 개선 및 자활근로자, 자활기업종사자의 취업·창업을 통한 자립 지원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