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 및 방역활동
상태바
수원시의회, 코로나19 예방수칙 홍보 및 방역활동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2.1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의회 도시환경교육위원회 의원들과 영통구 관계자들이 청명역을 방역하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수원시의회 도시환경교육위원회 의원들과 영통구 관계자들이 청명역을 방역하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의회는 13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버스터미널, 지하철역 등에서 예방수칙 홍보 및 방역활동에 나섰다.

문화복지위원회는 시 복지여성국 및 문화체육교육국 직원들과 함께 수원버스터미널을, 도시환경교육위원회는 영통구보건소 직원들과 함께 청명역을 각각 찾았다.

의원들은 손 씻기·기침예절 지키기·마스크 끼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할 것과 중국 등 해외 방문 이력 알리기 등을 시민들에게 홍보했다. 특히 도시환경교육위원회는 청명역 내 방역에 참여했다.

최영옥 문화복지위원장은 “시민들 스스로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 코로나 19가 더이상 확산되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석환 도시환경교육위원장은 “방역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해 고군분투 중인 보건소 관계자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빈틈없는 방역작업과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로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시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노력해달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