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재해 시 휴업·휴교, 학교 알림장 서비스로 통보
상태바
재난·재해 시 휴업·휴교, 학교 알림장 서비스로 통보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2.18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 18일 4개 업체와 업무협약
위기상황 발생 시 학부모에게 신속히 안내
학교 알림장 서비스, 도내 학부모 200만명 사용
김주영 경기도교육청 대변인(가운데)과 학교 알림장 서비스 업체 대표들이 업무협약서를 보여주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김주영 경기도교육청 대변인(가운데)과 학교 알림장 서비스 업체 대표들이 업무협약서를 보여주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앞으로 스마트폰에서 ‘학교 알림장 서비스’ 어플을 이용 중인 경기도 내 학부모는 재난이나 재해가 발생 시 휴업이나 휴교 등 경기도교육청의 긴급 조치를 어플의 푸시 알림을 통해 안내받는다.

도교육청은 18일 남부청사에서 ‘학교 알림장 서비스’ 주요 업체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에 참여한 업체는 아이스크림미디어(대표 박기석, 서비스명 : 하이클래스), 엔에이치엔에듀(대표 진은숙, 서비스명 : 아이엠스쿨), 이웃닷컴(대표 김준평, 서비스명 : e알리미), 클래스팅(대표 조현구, 서비스명 : 클래스팅) 등 4개 사다.

도교육청은 코로나19와 같은 위기 발생 시 학생·교직원 감염 현황, 학교 휴교·휴업 일정 등을 학부모에게 신속히 안내·공유하기 위해 협약을 추진했다.

향후 서비스를 통해 긴급 공지사항, 학사일정 변경 등 교육 정보를 학부모와 실시간 공유할 수 있도록 어플 업체와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학교 알림장 서비스는 학교·유치원의 주요 학사 일정과 가정통신문, 설문조사 등을 학부모에게 공유하는 어플이다. 현재 도내엔 200만명 이상의 학부모가 다양한 업체의학교 알림장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