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지방공무원 재택근무제 권장
상태바
경기도교육청, 지방공무원 재택근무제 권장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2.2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내달 6일까지 만10세 이하 자녀 둔 공무원, 임신부, 기저질환자 우선
재택근무 가능 업무 수행, 기본 장비 갖춘 희망자 대상
경기도교육청 전경.(사진=수원일보)
경기도교육청 전경.(사진=수원일보)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도교육청 소속 지방공무원을 대상으로 27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재택근무제를 권장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면역력이 취약한 어린이, 노약자, 임신부 등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로, 집에서 가능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PC·전산장비 등 기본환경을 갖춘 경우 가능하다.

이에 따라 임신부나 기저질환자 등 면역력이 취약한 직원, 또는 만10세 이하 어린 자녀를 둔 공무원에 대해 재택근무를 우선 승인하고 부부 공무원인 경우 둘 가운데 한 명만 신청할 수 있다.

재택근무자는 재택근무 승인을 받은 장소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경기도교육감 소속 지방공무원 재택근무 운영지침’에 따라 근무해야 한다.

김선태 도교육청 총무과장은 “도교육청은 기관·부서별 필수인력을 배치해 재택근무로 2020학년도 신학기 준비, 코로나-19 예방, 대국민서비스 등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