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 올해 참가자 5000명 모집
상태바
‘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 올해 참가자 5000명 모집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3.23 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16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접수
도내 거주 만 18~34세 이하 청년 (도내 중소제조업 주 36시간 이상 근로자) 대상
2년간 근로장려금 총 720만원 지급 (분기별 90만원씩 지역화폐로)
2020 청년 마이스터통장 홍보 포스터.(자료=경기도)
2020 청년 마이스터통장 참여자 모집 홍보 포스터.(자료=경기도)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도는 다음달 1일부터 16일까지 ‘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 참여자 5000명을 공개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

‘경기도 청년 마이스터 통장’은 도내 중소 제조업 청년 노동자의 처우 개선을 위한 ‘청년 노동자 지원사업’의 하나로, 도 소재 중소 제조 기업에 근무하는 월 급여 260만원 이하 청년들에게 2년간 근로장려금 최대 720만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부터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화폐로 지급하며, 이용 편의를 위해 기존 월별 30만원씩 지급하던 방식에서 분기별 90만원 지급으로 변경해 해당 분기 초에 일괄 지급하게 된다.
 
지원 대상은 경기도 소재 중소 제조기업에 주 36시간 이상 근로자로 재직 중이고 월 급여 260만 원 이하인 만 18세부터 34세까지의 경기도 거주 청년이다.
 
신청은 다음달 1일 오전 9시부터 16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http://youth.jobaba.net)을 통해 가능하다.
이후 ▲월 급여 ▲근속기간 ▲경기도 거주기간 등을 종합 평가하여 5월 초 신청 홈페이지에 대상자를 최종 선정, 발표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120 경기콜센터 ‘031-120’ 또는 경기도일자리재단 상담콜센터 ‘1577-0014’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한편 지난해에는 ‘청년 마이스터 통장’ 참여자 5,000명 공개 모집에 총 7358명이 신청했고, 사업 참여자의 근속률은 88.5%로 중소기업 평균 근속률(48.4%)에 비해 약 1.8배 높게 나타났다.
 
김경환 도 청년복지정책과장은 “청년 마이스터통장 사업은 상대적으로 열악한 중소 제조 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 노동자에 대한 직접 지원을 통해 인력난에 시달리는 제조업의 근속률을 높이기 위해  하는 사업”이라며, “또한 근로장려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함으로써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지역 소상공인에게도 힘을 보탤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