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어린이박물관 직원들이 한땀한땀 정성스레 만든 마스크 지역아동센터 전달
상태바
경기도어린이박물관 직원들이 한땀한땀 정성스레 만든 마스크 지역아동센터 전달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3.23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이 숲속마을지혜민학교에 자체제작한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사진=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이 숲속마을지혜민학교에 자체제작한 마스크를 전달하고 있다.(사진=경기문화재단)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문화재단 경기도어린이박물관 직원들이 사회적 배려대상자를 돕기 위해 한뜻으로 뭉쳤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지난 20일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튼튼이 마스크 나눔’을 진행했다.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해 경기도어린이박물관 전직원들이 한마음이 되어 한땀한땀 정성스레 바느질한 튼튼이 마스크를 제작, 숲속마을지혜민학교에 전달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어린이용 마스크를 구할 수 없는 소외계층의 어린이들을 위해 직원들이 단합해 필터교체가 가능한 면마스크를 만들기로 한 것이다. 향후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위해 교체용 필터와 휴대용 손소독제를 지속적으로 제작해 전달키로 했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회 곳곳에 온기를 전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지역사회와 공감하는 박물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