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현장] 유의동 미래통합당 후보, ‘평택교육무화 플러스’ 발표
상태바
[4.15현장] 유의동 미래통합당 후보, ‘평택교육무화 플러스’ 발표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3.25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번째 총선 공약...교육 및 문화 분야
특성화 교육, 국립과학관 유치 등등
유의동 미래통합당 평택시 을 후보.(사진=유의동 후보 선거캠프)
유의동 미래통합당 평택시 을 후보.(사진=유의동 후보 선거캠프)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평택시 을의 유의동 미래통합당 후보가 21대 총선 두 번째 공약으로‘평택교육문화 플러스’를 25일 발표했다.

유 후보가 밝힌 ‘평택교육문화 플러스’공약은 교육여건을 개선하고 특성화 교육을 강화하는 등 실질적인 교육의 질을 향상시키는 한편 주민 누구나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게 한다는 구상이다.

교육 공약엔 ▲신규단지 및 입주예정지역 초·중·고 신설 ▲학교 시설물 신설 및 개보수 ▲권역별 도서관 설립 ▲예술특성화 프로그램 운영 ▲지역영재 발굴 및 지원 등이 포함됐다.

문화 공약은 ▲국립과학관 유치 ▲경기도 최대규모 도서문화 콤플렉스 유치 ▲소사벌 문화벨트 구축 ▲노후 문화시설 리모델링 추진 ▲어린이 직업 체험 테마파크 유치 ▲공공형 실내놀이터 조성 ▲반려동물 돌봄지원 등이다.

유 후보는 “평택은 지난 25년 동안 전국 지자체 중에서도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룬 도시”라며 “이제는 양적 성장뿐 아니라 질적 성장에 있어서도 상징적인 롤 모델로 우뚝 서야 할 때”라고 말했다.

이어“질적 성장의 중심축을 교육환경 개선과 문화 인프라 확충으로 삼아 평택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키우고 시민 누구나 건강하고 즐거운 문화생활을 누릴 수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 후보는 제19, 20대 국회의원으로 활동하며 배다리도서관 및 서부복지타운 국비예산 확보, 소사벌 4초·중 신설, 원정초 체육관 신축 등 지역 교육문화 환경조성에 기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