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하자” 줄잇는 수원시민들의 기부
상태바
“코로나19 극복하자” 줄잇는 수원시민들의 기부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3.26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사랑의교회, 쭈꾸미사령부, 보현선원, 수원시민의료 소비자생활협동조합, 서울문화유산연구원 성금 및 위문품 수원시에 전달
26일 오후 염태영 수원시장 집무실을 방문한 더사랑의교회, 쭈꾸미사령부, 보현선원, 수원시민의료 소비자생활협동조합, 서울문화유산연구원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기부금·위문품’을 전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염태영 수원시장이 26일 집무실을 방문한 더사랑의교회, 쭈꾸미사령부, 보현선원, 수원시민의료 소비자생활협동조합, 서울문화유산연구원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수원시민들의 따뜻한 기부가 줄을 잇고 있다.

수원시는 26일 시청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금·위문품 전달식을 열었다.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해 한창선 수원시민의료 소비자생활협동조합 이사장, 임태준 쭈꾸미사령부 대표, 김한상 서울문화유산연구원장, 지견 스님(보현선원 주지), 이지함 더사랑의교회 목사 등이 참석했다.

수원시민의료 소비자생활협동조합은 성금 1000만원을 건넸다. 의료 지원, 방역물품 구입지원, 감염증 예방·방역소독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쭈꾸미사령부(냉동 식품업)’의 양념 냉동 주꾸미 1730팩(1000만원 상당)은 코로나19 자가격리자·의료진·공직자 등 865명에게 전달된다.

서울문화유산연구원의 성금 1000만원과 보현선원·더사랑의교회 상금 각 500만원은 수원시사회복지협의회 지정 기탁, 추후 취약계층에 건네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