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빈센트병원 김선영 병원장, 희망 캠페인 릴레이 참여
상태바
성빈센트병원 김선영 병원장, 희망 캠페인 릴레이 참여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5.18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 주자로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김용남(힐라리오) 병원장 지목
성빈센트병원 김선영 데레시타 병원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극복 희망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사진=성빈센트병원)
성빈센트병원 김선영 데레시타 병원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극복 희망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사진=성빈센트병원)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김선영 데레시타 병원장이 18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캠페인 릴레이’에 동참했다.

인곡자애병원 김경숙(베드로) 병원장의 지목을 받은 김선영(데레시타) 병원장은 이날 교직원들과 함께 병원 1층 로비에서 ‘힘내라 대한민국, 힘내라 의료진, 함께라면 극복할 수 있습니다’라는 응원문구를 들고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김선영 데레시타 병원장은 “지금 이 순간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 치료를 위해 애쓰고 있는 보건당국과 의료진, 시민 여러분 모두에게 응원의 말씀을 전하고 싶다”며 “지역 대표 의료기관으로서 성빈센트병원 또한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어려움을 감수하면서도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보건당국과 병원의 지침을 따라주고, 적극 동참해 주시는 시민 여러분들께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우리 모두가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지만, 함께 힘을 모은다면 분명 이 위기를 잘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을 잃지 말자”고 당부했다.

희망 메세지 릴레이 캠페인은 코로나19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과 방역당국 관계자, 어려움을 겪는 많은 이들에게 희망을 전하기 위해 응원 문구를 작성해 이를 사회관계망서비스 등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김선영 병원장은 다음 응원 릴레이 주자로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김용남(힐라리오) 병원장을 지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