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청각 장애인 등을 위한 ‘보이는 ARS 세금 납부 서비스’ 시행
상태바
오산시, 청각 장애인 등을 위한 ‘보이는 ARS 세금 납부 서비스’ 시행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5.21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이는 ARS 납부 시스템 화면.(사진=오산시)
보이는 ARS 납부 시스템 화면.(사진=오산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오산시는 장애인 등 정보서비스 이용이 어려운 정보 취약계층을 위해 ‘보이는 ARS 세금 납부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관내 등록장애인 8729명 중 청각장애인의 수는 1008명. 기존 음성 ARS 세금납부 서비스 이용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앞으론 스마트폰을 이용해 ‘오산시 세금 납부 자동응답시스템(1588-6074)’으로 전화하면 음성과 함께 ‘보이는 ARS 세금 납부서비스’ 화면이 자동 실행된다.

이용 가능한 서비스는 ▲지방세·세외수입 조회 및 납부 ▲지방세 환급금 조회 및 신청 ▲납부내역 확인 ▲가상계좌 안내 등이며, 스마트폰 화면에서 해당 메뉴를 터치해 쉽고 간편하게 세금 조회와 납부가 가능하다.

또 시력이 나쁜 고연령층을 위한 ‘화면 확대기능’, 색각 이상인을 위한‘명암구분 기능’, 시각 장애인을 위한 ‘음성인식 ARS 서비스’기능을 점차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다.

김성복 오시 세정과장은 “장애인, 고연령층 등 정보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려운 정보 취약계층 누구나 이용 가능한(Universal Design) 세금 납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편의성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