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코로나19 속 고3 학생 등교 현장 점검
상태바
정장선 평택시장, 코로나19 속 고3 학생 등교 현장 점검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5.21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장선 평택시장(오른쪽)이 직접 고3 학생을 발열체크하고 있다.(사진=평택시)
정장선 평택시장(오른쪽)이 직접 고3 학생을 발열체크하고 있다.(사진=평택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은 20일 고교 3학년 개학 등교가 일제히 시작된 가운데 하루 뒤인 21일 관내 고등학교를 찾았다.

양미자 평택교육지원청 교육장과 함께 이충동 이충고등학교를 방문한 정 시장은 등교하는 학생들과 인사를 나눈 뒤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수칙 지키기를 당부했다.

이어 학교 내 방역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열화상 카메라 설치와 발열체크 현장, 교내 식당 칸막이 설치 상태 등을 점검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 상황 속에 등교가 시작돼 걱정이 많았으나 학교에서 마련한 방역 대책들을 둘러보니 안심이 된다”며 “수업을 위해 애쓰시는 선생님들께 감사드린다. 학생과 교직원 모두 건강에 유의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고3 개학과 관련, 혹시 모를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해 교육기관, 소방서와 합동으로 24시간 상시 감시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친구들과의 과도한 접촉은 피하고, 발열·기침·가래·인후통 등 코로나19 증상이 나타날 경우, 즉시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검사를 받아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