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수원시 58번째 확진자 발생...57번 가족
상태바
(속보) 수원시 58번째 확진자 발생...57번 가족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5.30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통구보건소 선별진료소.(사진=수원시)
영통구보건소 선별진료소.(사진=수원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시에서 58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수원시에 따르면 해당 확진자는 29일 확진판정을 받은 57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30대 여성으로 영통구 영통1동 신명한국아파트에 거주하며 28일 인후통과 근육통을 겪었다. 57번 확진자는 부천 소재 물류센터에서 근무한 서울 구로구-38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29일 영통구보건소 선별진료서에 검사를 받은 뒤 30일 양성판정을 받고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에 입원했다.

시는 역학조사 후 동선을 공개할 예정이며, 확진자 거주지와 주변은 소독을 완료했다.

“코로나19. 수원시 대응 379보”

○ ‘수원 확진자-58’ 기본정보

- 30대, 여성, 한국인, 영통구 영통1동 신명한국아파트 거주

- 증상 발현 : 인후통, 근육통 (5.28.)

- 추정 감염 경로 : '수원 확진자-57' (5.29. 확진)의 접촉자(가족)

○ 동선 기초 정보

(5월 29일, 목)

- 14:43~15:00 구급차로 ‘영통구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하여 검체 채취 및 진단검사 의뢰

(5월 30일, 토)

- 05:59 녹십자의료재단 ‘양성’ 판정

- 09:00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격리 입원

※ 확진자의 거주지와 주변 소독 완료.

※ 확진자의 상세한 동선은 역학조사 완료 후, 신속히 알려드리겠습니다.

※ 확진자, 접촉자, 방문지의 관계자 등 누구나 감염증의 피해자가 될 수 있습니다. 위로와 포용의 마음을 담아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