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생활 속 거리두기 위해 현충일 자율참배
상태바
평택시, 생활 속 거리두기 위해 현충일 자율참배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6.0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장선 평택시장이 평택호 현충탑을 찾아 헌향하고 있다.(사진=평택시)
정장선 평택시장이 평택호 현충탑을 찾아 헌향하고 있다.(사진=평택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평택시는 제65회 현충일을 맞아 조국을 위해 목숨을 바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을 추모하기 위해 6일 평택호 현충탑에서 자율참배를 운영했다.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보훈가족 및 시민들은 현충탑을 방문,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자율적으로 참배,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헌신을 되새겼다.

정장선 평택시장도 오전 10시 현충탑을 찾아 참배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로 호국보훈의 달에 다양한 보훈행사들이 축소, 취소돼 안타깝게 생각한다. 국가보훈대상자와 유가족들의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