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자재단, 코로나19로 휴관 중인 전시관 즐길 '온라인 전시' 오픈
상태바
한국도자재단, 코로나19로 휴관 중인 전시관 즐길 '온라인 전시' 오픈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6.22 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획전 '근대도자, 산업과 예술의 길에 서다' VR 기술로 실제 전시실처럼 구현
- PC, 모바일 모두 전시관 접속 가능, 도민에게 문화향유 기회 제공
한국도자재단 기획전 온라인전시관 캡처.
한국도자재단 기획전 온라인전시관 캡처.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한국도자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한 휴관 중에도 전시를 즐길 수 있도록 온라인 전시관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온라인 전시는 지난달 22일 기획전 <근대도자, 산업과 예술의 길에 서다>가 개관했지만, 코로나19 수도권 확산으로 지난달 29일부터 휴관에 들어가면서 전시를 관람하지 못한 도민들에게 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다.

기획전은 조선 후기 개항 이후부터 광복 이전까지 생산·유통된 도자 유물 150여점을 통해 근대도자 전반을 조명하고 있다. 이를 VR(가상현실)로 구현해 실제 전시실에 있는 것처럼 작품을 관람할 수 있고, 유물을 선택하면 간단한 설명도 볼 수 있다.

온라인 전시관은 한국도자재단 홈페이지(www.kocef.org)를 통해 바로 관람 할 수 있으며 PC, 모바일 모두 접속 가능해 편리하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또 재단은 올해 가을 기획전 <차 문화와 고려 청자> 전시와 고려·조선시대 유물 1400점을 볼 수 있는 상설전 <도자기로 보는 우리 역사> 등 온라인 전시를 다양하게 선보일 예정이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온라인 전시관은 코로나19로 전시관 방문이 어려운 관람객들이 집에서도 전시를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이라며 “도민들이 편하게 도자 문화로 감동과 위로를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 온라인 서비스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