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용인시 수지구서 코로나19 또 발생...101번 확진자
상태바
(속보) 용인시 수지구서 코로나19 또 발생...101번 확진자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06.26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죽전1동 죽전동부센트레빌아파트에 거주, 서울 집단발병 확진자 접촉한 것으로 알려져
수지구 보건소 전경.(사진=용인시)
수지구 보건소 전경.(사진=용인시)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용인시 수지구에서 코로나19 확진환자(용인-101번) 1명이 또 발생했다.

용인시는 수지구 죽전1동 죽전동부센트레빌아파트에 거주하는 Dd씨가 민간 검사기관인 GC녹십자의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25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25일 밤 Dd씨를 성남시의료원으로 이송하고 함께 거주하고 있는 회사 동료 4명의 검체를 채취한 뒤 자택 내외부를 방역소독했다.

Dd씨는 24일 기침과 두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 25일 택시로 수지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다. 이에 시는 해당 택시기사에 대해서도 검체를 채취하고 격리 조치했다.

Dd씨는 최근 서울지역 집단발병자 중 1명인 관악구 90번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는 역학조사관의 자세한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접촉자를 추가 격리하고 동선 등 공개범위 내 정보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 알릴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