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의왕시,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 업무협약 체결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6.29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박승환 의왕글로벌인재센터장,김상돈 의왕시장, 신승희 의왕시니어클럽 관장.(사진=의왕시)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 업무협약식. 왼쪽부터 박승환 의왕글로벌인재센터장,김상돈 의왕시장, 신승희 의왕시니어클럽 관장.(사진=의왕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의왕시는 지난 26일 의왕글로벌인재센터, 의왕시니어클럽과 함께 시청에서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 업무협약을 맺었다.

기억마루 치매카페는 치매어르신이 직접 주문, 서빙 등의 활동을 통해 자기 효능감을 높이며 지역주민들에게 자연스럽게 치매를 알리는 치매 친화적 인식개선을 위한 카페이다.

2018년 11월 부곡동에 있는 손커피연구소에 1호점을 열었다. 2019년 9월부턴 오전동 지식산업센터에서 2호점을 추가로 운영하고 있다.

시는 1·2호점이 치매 인식개선에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어 이번에 내손동에도 3호점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3호점은 내손동 의왕글로벌 인재센터 1층에 있는 꿈볶는 카페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치매 친화적 분위기 조성이라는 치매사업의 비전을 향해 의왕시와 두 기관이 적극 협력 운영할 계획이며, 구체적인 개소 시기는 향후 코로나19 확산추이를 고려해 결정할 예정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추가로 개소하게 될 기억마루 치매카페 3호점을 통해 치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 어르신들이 좀 더 자신감을 갖고 생활해 나가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치매사업을 추진해 치매 어르신들을 보듬어 함께 살아가는 행복한 의왕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억마루 치매카페 이용이나 참여를 원하는 치매 어르신은 의왕시 보건소 치매안심센터(031-345-3864)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