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궁동 주민 참여 ‘행궁지기’, 야간개장 화성행궁서 활동 시작
상태바
행궁동 주민 참여 ‘행궁지기’, 야간개장 화성행궁서 활동 시작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16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달 17일부터 오는 9월 26일까지 매주 금~일요일 화성행궁과 화령전 배치
- 야간개장 안내 및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한 관람수칙 준수 담당
'행궁지기'에 참여한 행궁동 주민들.(수원문화재단)
'행궁지기'에 참여한 행궁동 주민들.(수원문화재단)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수원문화재단은 팔달구 행궁동 주민이 참여하는 ‘행궁지기’ 활동이 17일부터 오는 9월 26일까지 매주 금~일요일 화성행궁과 화령전에서 실시된다고 16일 밝혔다.

‘행궁지기’란 화성행궁 야간개장에서 코로나19 대비 안전 지킴이를 말한다.

‘행궁지기’의 지기(知己)는 한자로 ‘속마음을 참되게 알아주는 친구’를 지칭한다. 행궁동을 가장 깊이 있게 이해하는 행궁동 주민들이 ‘아름다운 행궁동 관광을 함께 만들어갈 수 있는 친구’라는 의미다.

참가를 원하는 주민은 지역관광 추진조직, 행궁동의 역사 등에 대한 2회에 걸친 교육과정 이수 후 화성행궁 야간개장 지킴이로 본격적인 ‘행궁지기’ 활동을 시작한다.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2명이 야간개장 관련 안내, 관람 편의 제공 및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관람수칙 준수 환경 조성 등을 담당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