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부산·김해·창원 당원들 “염태영 후보 최고위원 당선은 시대의 부름”
상태바
민주당 부산·김해·창원 당원들 “염태영 후보 최고위원 당선은 시대의 부름”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7.31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염, 지역 시도의원, 대의원, 권리당원 만나 국가균형발전 의견 나눠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가 31일 부산광역시의회에서 광역·기초의원 및 부산시당 청년, 여성위원회와 정책토론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염태영 후보 선거캠프)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가운데)가 31일 부산광역시의회에서 광역·기초의원 및 부산시당 청년, 여성위원회와 정책토론회를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염태영 후보 선거캠프)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선거에 나선 염태영 후보(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대표회장, 수원시장)는 31일 부산, 김해, 창원 지역 시‧도의원 및 대의원, 권리당원과 정책토론회를 갖고 현안 및 국가균형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염 후보는 부산, 김해, 창원 지역 토론회에서 “전국 대부분의 자치단체가 제기한 우선 현안은 ‘국토균형발전’이었다”며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자격으로 출마한 만큼 기초의 강력한 지지에 힘입어 당당히 입성해 현안 해소를 위한 가교역할은 물론, 해결사로서의 역할을 위해 온몸을 바치겠다”고 다짐했다.

토론회 후 각 지역 시도의원 및 대의원, 권리당원은 “탁월한 행정가이자 지역균형발전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염태영 후보의 당선은 시대의 부름”이라며 “‘그들만의 리그’라고 불리던 관행에서 탈피, 새 집행부 구성원으로 마땅히 입성해 기초의 한계를 극복시키고 당과 국회를 개선, 개혁하는 중심에 서 있길 바란다”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는 현 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을 겸하고 있으며, 문재인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다.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 사상 첫 기초지자체장의 최고위원 당선을 노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