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7~8일 유튜브 라이브로 경기 평화・통일교육 포럼 진행
상태바
도교육청, 7~8일 유튜브 라이브로 경기 평화・통일교육 포럼 진행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9.06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 전경.(사진=수원일보)
경기도교육청 전경.(사진=수원일보)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7,8 이틀 동안 ‘경기 평화ㆍ통일교육 포럼’을 개최한다.

포럼은 유튜브 라이브로 진행하며 도교육청은 포럼에서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경기 평화・통일교육 중장기 정책을 세울 방침이다.

7일엔 ‘독일통일 30년, 한반도의 미래 전망(김누리 교수, 중앙대)’, 8일엔 ‘남ㆍ북한 공생의 이유(최재천 석좌교수, 이화여대)’를 주제로 사전 신청한 교사와 교육전문직원 150여 명이 참여해 의견을 나눈다.

사전 신청을 놓친 참가 희망자는 도교육청에 문의하면 포럼에 참여할 수 있다.

정태회 도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장은 “이번 포럼은 경기교육 가족과 통일교육 전문가가 함께 평화ㆍ통일교육의 현재를 진단하고 독일 사례로 미래를 전망하는 기회”라며 “통섭의 관점에서 남북한 공생의 의미를 깨닫는 뜻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도교육청은 지난달 24일 ‘질문하고 생각하는 통일교육(박성춘 교수, 서울대)’을 주제로 1차 포럼을 진행했다. 현재 통일교육의 문제점과 변화 내용을 진단하고, 참여자들은 나이에 따른 평화・통일교육으로 전환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공감했다.

1차 포럼에 참석했던 이광숙 교사(모현중)는 “우리 평화ㆍ통일교육이 분단상황에서 체제통합에 맞춰진 한계가 있다는 점이 인상 깊었다”며 “우리 평화ㆍ통일교육이 다양성을 포괄하는 방향으로 나갈 수 있는 방법을 공유한 기회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