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돌봄 제공 함께자람센터 6·7호점 신규 개소
상태바
오산시, 돌봄 제공 함께자람센터 6·7호점 신규 개소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0.09.16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께자람센터 내부.(사진=오산시)
함께자람센터 내부.(사진=오산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오산시는 초등학교 정규교육 이외의 시간에 돌봄을 제공하는 함께자람센터 6·7호점을 신규 개소하고 이용 아동을 모집한다.

함께자람센터는 학교가 끝난 후 돌봄이 필요한 모든 초등학생 아동(만 6~12세)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이다.

6호점은 오산세마효성백년가약 아파트(양산로 422), 7호점은 운암주공3단지 아파트(운암로90)에 위치했다. 정원은 6호점 26명, 7호점은 20명이다.

시는 함께자람센터 6·7호점 개소와 함께 이용 아동 신청을 받는다. 신청은 오는 17일까지 이메일 접수로만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확인하거나 오산시청 아동청소년과(031-8036-7885)로 문의.

시에 거주하는 초등학생 중 돌봄이 필요한 아동은 소득에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정원 초과 시에는 저학년, 맞벌이 가정 등 우선순위를 적용하여 이용 아동이 선정된다.

시는 현재 아파트 유휴공간을 무상 임대받아 함께자람센터(상시돌봄) 5곳과 틈새돌봄을 제공하는 함께자람교실 3곳을 운영하고 있다.

시는 함께자람센터 개소를 원하는 공동주택에 대해 상시 신청을 받고 있다. 올해 ‘함께자람센터’ 12곳, 2022년까지 총 30곳을 확보해 현재 11% 남짓에 불과한 초등 공적돌봄 이용율을 20%대로 끌어올릴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