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즐기는 공예…한국도자재단 ‘집콕 공예품 뽐내기 공모전’
상태바
집에서 즐기는 공예…한국도자재단 ‘집콕 공예품 뽐내기 공모전’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10.30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다음달 13일까지...손으로 만드는 공예 분야 중 직접 만들고 따라할 수 있는 공예품 공모
- 1등 1명, 2등 2명, 3등 5명 23명 선정, 총 500만 원 상당 상품 수여
- 대중 심사 거쳐 수상작 선정, 심사 참여자 중 100명 선정 5만원 상당 선물 증정
집콕 공예품 공모전 포스터.(사진=경기도)
집콕 공예품 공모전 포스터.(사진=경기도)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한국도자재단이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에서 ‘코로나19 극뽁, 집콕 공예품 뽐내기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코로나19 극뽁, 집콕 공예품 뽐내기 공모전은 ‘자신이 직접 만들고, 누구나 함께 따라서 만들 수 있는 참신한 공예품’이란 주제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거리두기를 지키며 자신만의 참신만 아이디어로 공예를 즐기는 방법 등 공유를 통해 공예에 대한 재미를 높이고자 마련됐다.

공모 분야는 도자, 목공, 유리, 종이, 퀼트 등 손으로 만들 수 있는 공예 분야로 자신이 직접 만들고, 따라 할 수 있는 공예품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심사는 1차 내부심사, 2차 대중심사를 거쳐 진행되며 ▲국·내외에서 이미 전시 공지됐거나 상품화된 제품 또는 그 모방품 ▲다른 유사 공모전에 출품하여 입상한 작품 ▲미완성 작품이거나 마무리가 불량한 작품 ▲미풍양속에 저해되는 작품 ▲제작 과정이 없는 작품은 심사에서 제외된다.

특히, 2차 대중심사는 온라인 공개 투표로 진행해 좋아요와 댓글 수를 반영해 대중이 직접 수상작을 결정할 수 있다. 또한 댓글 참여시 100명을 선정해 각각 5만원 상당 선물을 수여할 예정이다.

최종 수상작에는 1등 1명 100만 원, 2등 2명 50만 원, 3등 5명 30만 원, 입상 15명 10만 원 등 총 500만 원 상당의 상품이 지급된다.

접수기간은 11월 13일까지이며, 참가 방법은 완성된 공예품 모습과 제작 과정이 담긴 이미지를 5컷 이내로 홈페이지를 통해 올리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공예창작지원센터 홈페이지(csic.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연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이번 공모전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집에서 공예를 즐길 수 있는 방법을 함께 알리고 공유하고자 마련됐다”며 “공모전을 통해 도민이 쉽고 다양하게 공예를 즐기는 문화가 자리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선정작은 누구나 보고 공예 작품을 따라할 수 있도록 센터 홈페이지에 상시 공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