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내 27개 신고 전화번호, 031-120 경기도콜센터로 통합
상태바
경기도내 27개 신고 전화번호, 031-120 경기도콜센터로 통합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0.11.19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통합 콜센터(120) 운영으로 “전화 1번, 연결 2회이내, 불편0” 추진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도는 도내 27개 신고 전화번호를 20일부터 031-120 경기도콜센터로 통합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경기도콜센터(031-120) 통합운영은 경기도콜센터 상담원 전용번호 0번 및 각종 신고전화 직접연결 2~9번으로 운영된다. 경기도콜센터로 전화해 안내에 따라 2번을 누르면 경기도 인권센터, 7번을 누르면 공익제보 핫라인으로 연결되는 식이다. 1번은 코로나19나 재난기본소득 등 전화문의 폭주 시 별도 운영한다. 신고전화 통합운영 시간은 평일기준 9시~18시다. 

각종 신고전화 중 전문분야(인권, 노동, 공익제보) 및 수사분야(대금체불, 페이퍼컴퍼니, 산업단지 대기‧폐수 배출, 불법사채 등)는 해당부서로 직접 연결된다. 

비상구 폐쇄 등 위반행위, 교통불편, 도로불편 등 단순신고 분야는 해당부서의 콜센터 상담원 교육을 통해 경기도콜센터에서 신고접수한 뒤 해당 부서로 신고내용을 전달해 처리할 예정이다.

120 경기도콜센터의 1일 평균 상담실적은 2,550여건으로 1인 평균 88건에 달하는 상담 민원을 처리하고 있다. 도는 이번 통합운영으로 상담건수가 증가할 것에 대비해 콜센터 인력을 충원 중이다. 

한편 도는 콜센터와 함께 도의 정책 및 사업에 관련된 각종 문의를 실시간으로 상담할 수 있는 카카오톡 서비스를 운영 중(9시~18시)으로 전화통화 없이 편리하게 상담가능하며, 간단한 민원접수도 가능하다.

도 관계자는 “콜센터 신고전화 통합운영으로 도내 각종 신고전화 접근성이 개선될 것”이라며 “전화문의가 폭주하는 사업은 임시인력을 투입해 비상응대가 가능한 시스템으로 전환하는 등 전화문의 시 대기시간 없이 도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