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각종 대외평가 호성적...48억 인센티브 확보
상태바
평택시, 각종 대외평가 호성적...48억 인센티브 확보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1.01.1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청 전경.(사진=평택시)
평택시청 전경.(사진=평택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평택시가 각종 대외평가에서 입상을 이어가고 있다. 

평택시는 13일 2018년 7월부터 현재까지 중앙부처 및 경기도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총 79건(2018년 17건, 2019년 26건, 2020년 36건)의 수상실적을 올리며 48억6000만원의 인센티브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공신력 있는 중앙부처와 경기도 수상실적이 61개다. 도시・환경・안전 분야에선 ▲녹색도시 우수사례 공모 최우수 선정 ▲교통사고 잦은 지역 개선 전국 최우수 ▲경기 First 정책공모 우수상 ▲옥외광고 업무유공 2년 연속 선정 ▲전국지속가능발전 대상 ▲안전정책 및 생활안전 유공 등 20건을 수상하며 민선7기 사회안전망 강화와 시민이 살기 좋은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에 긍정적 평가를 받았다.

내부행정 분야에선 ▲정부혁신 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지방재정 확대 우수 자치단체 선정 ▲지방세정운영평가 최우수상 ▲소셜미디어 홍보 부문 최우수상 ▲마을변호사제도 기관표창 등 총 26건을 수상했다. 혁신 활성화와 선제적 행정서비스를 중점 추진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복지・교육 분야에선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종합부문 우수기관 ▲전국 도서관 및 공공도서관 운영평가 우수 ▲기초생활보장 분야 우수 지자체 선정 등 취약계층에 대한 연계서비스 강화와 맞춤형 건강, 교육서비스 제공에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시민들이 함께 노력하고 협조한 덕분에 여러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시민 체감형 사례를 지속 발굴하고 미흡한 분야를 체계적으로 개선, 보완하여 시민이 바라는 시정을 적극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