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더나은요양병원’, 감염병 전담 요양병원 지정
상태바
평택시 ‘더나은요양병원’, 감염병 전담 요양병원 지정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1.01.13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더나은병원 전경.(사진=평택시)
평택 더나은요양병원 전경.(사진=평택시)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평택시는 13일 더나은요양병원(평택시 서정동)이 코로나19 감염병 전담 요양병원으로 지정됐다고 발표했다.

더나은요양병원은 지난해 12월 26일 중앙사고수습본부로부터 전담 요양병원으로 지정, 현재 음압시설 및 방역시설과 보강작업 등을 실시 중이며 정부에서 의료진 지원을 받아 52병상을 오는 18일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의료진은 의사 2명, 간호사 5명 등 총 32명으로 구성됐다.

감염병 전담 요양병원은 전담 치료병원에서 치료받은 경증 환자가 회복 시까지 요양하는 시설로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반드시 필요한 시설이다.

정장선 시장은 “최근 중증환자 치료를 위한 거점병원으로 박애병원이 지정된데 이어 더나은요양병원이 경증환자 치료를 위한 감염병 전담 요양병원으로 지정돼 확진자에 대한 신속한 입원치료가 원활하게 진행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병원 측의 적극적인 노력에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관석 더나은요양병원 자비의료재단 이사장은 “코로나19 극복에 힘이 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