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브컴퍼니-금성계전, 디지털 트윈 사업협력 MOU 체결
상태바
바이브컴퍼니-금성계전, 디지털 트윈 사업협력 MOU 체결
  • 전선희 기자
  • 승인 2021.01.22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용 바이브컴퍼니 부사장(왼쪽)과 류구환 금성계전 부사장이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재용 바이브컴퍼니 부사장(왼쪽)과 류구환 금성계전 부사장이 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일보=전선희 기자] 바이브컴퍼니(대표 송성환)는 금성계전(대표 이한식)과 디지털트윈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은 양사간 공동 사업 협력 추진과 각각 보유하고 있는 기술 및 연구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갖게 됐다.

바이브컴퍼니는 통신 사물인터넷(IoT)플랫폼을 제공하는 금성계전과 협업을 통해 디지털 뉴딜을 실현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 협력을 추진케 된다.

금성계전은 디지털 트윈, 빅데이터 기술을 보유한 바이브와 협업을 통해 사업확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2018년부터 도시행정 디지털 트윈 기술 연구 개발을 진행해온 바이브컴퍼니는 지하구 디지털 트윈 연구, 안전 재난 디지털 트윈 구축 연구 등 다양한 국책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엔 공간 정보 전문기업인 새한항업과 공간정보·디지털 트윈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으며, 최근에는 AI 기반 건축 설계 전문기업인 텐일레븐에 지분 투자를 진행하는 등 유관 분야 전문기업과도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디지털 트윈 기반 사업 분야를 확장해 나가고 있다.

금성계전을 총괄하는 류구환 부사장(경영학박사)은 "스마트시티, 에너지, 디지털, 국방사업 등 다양한 산업 영역에서 전기, 정보통신 인프라 구축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며 "최근엔 원격지의 독립된 무인 통신중계 기지국, 철도, 고속도로 등의 교통 단속장비등에 설치되는 전원함에 IoT기술을 적용해 원격으로 전원 상태를 모니터링 및 점검하고 복구하는 시스템에 대해 ICT규제 샌드박스 심의위원회의 임시허가를 받고 해당사업을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이재용 바이브 디앤에스 부문 부사장은 “금성계전과는 지하구 디지털 트윈 사업을 시작으로 공동 영업 및 연구개발 등 디지털 트윈 사업 분야에서 최우선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