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칭)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 추진 동력 확보
상태바
(가칭)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 추진 동력 확보
  • 서동영 기자
  • 승인 2021.02.26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교육청-의왕시-이소영 국회의원, 설립ㆍ운영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의왕 지역에 진로교육 특화 중·고 통합 운영 미래학교 설립·추진 진행
26일 의왕시청 대회의실에서 가진 (가칭)내손 중ㆍ고 통합 운영 미래학교 설립ㆍ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이재정 도교육감(오른쪽 5번째)과 김상돈 의왕시장(가운데), 이소영 국회의원(왼쪽 5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26일 의왕시청 대회의실에서 가진 (가칭)내손 중ㆍ고 통합 운영 미래학교 설립ㆍ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식에서 이재정 도교육감(오른쪽 5번째)과 김상돈 의왕시장(가운데), 이소영 국회의원(왼쪽 5번째)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경기도교육청)

[수원일보=서동영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26일 의왕시청 대회의실에서 의왕시청(시장 김상돈), 이소영 국회의원과 '(가칭)내손 중ㆍ고 통합 운영 미래학교(이하 미래학교)' 설립ㆍ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미래학교는 도교육청이 의왕 지역에 학교급과 학년제를 구분하는 경직된 학교 제도를 벗어나 무학년제 개별화 교육으로 학생 스스로 진로를 찾고 살아가는 힘을 기르게 된다.

협약에 따라 의왕시가 학교 대지를 제공하고 도교육청이 학교 설립 추진ㆍ운영, 이소영 국회의원이 학교설립을 위한 협약 이행을 지원하게 된다.

미래학교가 오는 4월 교육부-행안부 공통투자심사에서 통과될 경우 2024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학교설립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재정 교육감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급간 통합 연계교육으로 미래학교의 개념을 만드는 오늘 이 자리는 한국교육의 새로운 역사가 될 것”이라며 “교육혁명의 출발에 모두 힘을 모아 미래학교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