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밑그림 그린다
상태바
수원시의회,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밑그림 그린다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1.03.25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특례시의회의장협의회, 조직모형 및 권한 발굴 공동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25일 용인시박물관에서 가진 특례시의회 착수보고회가 끝난 뒤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을 비롯한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수원․고양․용인․창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25일 용인시박물관에서 가진 특례시의회 착수보고회가 끝난 뒤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을 비롯한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수원․고양․용인․창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수원시의회)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가 특례시의회 지방 분권화를 선도할 조직모형과 권한 발굴을 위한 밑그림 그리기에 나섰다.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수원․고양․용인․창원)는 25일 용인시박물관에서 특례시의회 조직모형 및 권한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가졌다.

보고회에는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수원시, 고양시, 용인시, 창원시 등 4개시 및 시의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달 17일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제2차 회의에서 특례시의회 권한 발굴을 위한 공동연구용역 추진 협정 체결에 따라 가진 이날 보고회는 연구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사)한국지방자치학회(책임연구원 소순창 박사)가 진행을 맡았다.

보고회에선 ▲특례시 조직 전반에 대한 정밀진단 ▲의회 인사권 독립 및 전문성 강화 방안 ▲특례시의회 기능 확대 및 권한 발굴 로드맵 제시 등 주요 과업의 추진 방향에 대한 설명이 있었다.

이에 연구원들은 오는 7월까지 4개월 동안 과업을 수행하게 되며, 지방자치법 시행령 등 관련 규정 개정에 대비해 특례 권한 요구를 위한 근거․건의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의장협의회는 이어진 제3차 회의에서 지방자치법 후속법안 추진 일정에 맞춰, 특례시의회 권한 확보를 위한 청와대․행안부 관계자 면담 계획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또한 특례시의회의 역할과 미래비전을 선제적으로 홍보하고 대중적 관심을 유도, 특례시와 특례시의회 홍보 방향의 통일성을 확보하기로 했다.

한편 다음 제4차 특례시의회 의장협의회 회의는 창원시에서 4월 중 개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