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
상태바
2021 수원연극축제 10월 말로 한 번 더 연기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1.09.07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확산 방지 및 관람객 안전을 위해 일정 연기
오는 10월초  열릴 예정이던 수원연극축제가 코로나19등의 영향으로 한달가량 연기됐다,(사진은 지난 2019년 열린 수원연극축제 모습=수원문화재단)
오는 10월초 열릴 예정이던 수원연극축제가 코로나19등의 영향으로 한달가량 연기됐다,(사진은 지난 2019년 열린 수원연극축제 모습=수원문화재단)

[수원일보=정준성 기자]수원문화재단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축제 관람객의 안전을 위해 수원연극축제를 내달 29일부터 31일까지로 한 번 더 연기했다.

 수원시와 수원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코로나19의 지역 확산을 방지하고 시민의 안전을 고려하여 올해 상반기 5월에 정상적인 축제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 하반기인 10월 초로 축제 일정을 연기한바 있다.

 하지만 7월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지속되는 상황이라 축제를 10월 말로 다시 연기하게 됐다.

 올해로 24회를 맞이하는 수원연극축제는 2019년 축제에 21만 5천여 명이 관람한 수원의 대표적인 문화예술축제이다.

국내 유수의 거리공연 예술 작품을 초청하여 공연예술의 진수를 선보일 이번 축제는 올해 수원탑동시민농장에서 펼쳐진다.

이번 축제를 통해 19개 공연팀의 작품과 미디어아트 프로젝트, 기획 전시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 홈페이지(www.swcf.or.kr) 및 수원연극축제 홈페이지(https://www.swcf.or.kr/stf/)를 통해 추후 지속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문의 : 예술창작팀 031-290-3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