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화성시,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 업무협약’ 체결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1.09.08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국최초, 지역주민 퍼실리테이터(진행자)로 양성…‘마을복지지원단’ 운영
- 서철모 시장 “주민주도 복지사업 자생력 가질 수 있도록 지원 할 것” 
화성시 마을복지.
서철모 화성시장(가운데)이 이재현 화성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왼쪽)과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화성시는 8일 지역의 복지문제를 주민이 스스로 발굴하고 해결하기 위한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화성시청 대회의실에서 가진 협약식에는 서철모 화성시장과 이재현 화성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을 비롯, 화성시나래울종합사회복지관(김정희 관장), 화성시동탄노인복지관(최혜욱 관장), 화성시동탄치동천종합사회복지관(이순 관장), 화성시서부노인복지관(박정숙 관장), 화성시서부종합사회복지관(우정석 관장), 화성시아르딤복지관(이호걸 관장)등 마을복지지원단에 참여하는 6개의 복지기관장이 참석했다. 

시는 이날 협약에 따라 전국 최초로 지역주민을 퍼실리테이터(진행자)로 양성해 마을복지계획 수립을 지원하는 ‘마을복지지원단’의 활동 시작을 알렸다.

마을복지지원단은 화성시의 6개 복지관(종합, 노인, 장애인) 사회복지사와 지역 주민, 읍‧면‧동 협의체 위원 등 20여명이 24시간 이상의 양성교육을 받고 활동을 준비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마을의 지역주민을 마을복지지원단으로 양성해 활동을 하는 것은 마을의 이해나 복지계획의 지속력 강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주민주도 복지사업들이 자생력을 갖고 추진될 수 있도록 민관 협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