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회 전 청와대 행정관, 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에 임명
상태바
김상회 전 청와대 행정관, 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에 임명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1.11.04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회 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
김상회 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김상회 전 청와대 행정관이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아래 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으로 임명됐다.

김상회 전 행정관은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서울시티클럽에서 열린 ‘특례시 시장·국회의원·시의회의장 간담회’에서 특례시시장협의회 대표회장인 허성무 창원시장으로부터 위촉장을 받았다.

김 특별보좌관은 문재인 정부의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자치발전비서관실 행정관’을 역임한 자치분권 전문가다. 

특히 청와대 행정관을 역임하며 특례시 입법과정을 함께한 이력과 검증받은 업무추진력은 특례시 권한확보를 위한 원활한 소통과 협상에 큰 힘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상회 특별보좌관은 “수원시를 비롯한 4개 특례시 시민들이 지역사회에 자긍심을 느낄 수 있도록 특례시라는 명칭에 걸맞는 특례 권한을 확보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특별보좌관은 차기 수원시장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안룡초, 수원중, 수원공고, 서울신학대 신학과를 졸업했으며, 경기대 일반대학원 행정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한국민예총 수원지부장, 원천천물사랑시민모임 대표, 경기국제인형극제 집행위원장·총감독, 녹색자치경기연대 상임대표 등을 지냈으며, 2010년 경기도의회 의원을 지내기도 했다.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정책실장, 19대 대선 경기도국민주권선대위 전략기획실장을 거쳐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자치발전비서관실 행정관을 역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