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증 획득
상태바
의왕시,‘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인증 획득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1.11.15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내에선 9번째, 전국서 59번째 인증받아
의왕시청 전경. (사진=의왕시)
의왕시청 전경. (사진=의왕시)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의왕시는 지난 9일 유니세프한국위원회로부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인증으로 의왕시는 경기도내에서 9번째, 전국에서는 59번째로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지자체가 됐다. 인증기간은 9일부터 오는 2025년 11월 8일까지 4년간이다.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UNICEF Child Friendly Cities)는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담긴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고, 아동이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아동에게 친화적인 환경을 갖춘 지자체를 말하는 것으로,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필요한 10가지 조성원칙을 바탕으로 46가지 세부항목을 평가해 인증여부를 결정한다.

시는 지난 2019년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아동권리 전담부서 신설 △아동의 참여체계 구축 △아동영향평가 및 아동권리옹호관제도 시행 △아동권리 현황조사 △아동친화도시 조성전략수립 등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필요한 10가지 조성원칙을 성실히 이행해 왔다. 

특히 유니세프 한국위원회는 의왕시가 아동친화적인 환경으로 전환하기 위해 행정조직과 시민사회가 다년간 준비하고 노력해 온 점들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았다는 것은 의왕시가 아동친화적인 기반이 마련되었다는 의미”라며 “지금까지 조성된 기반이 잘 유지되고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아동의 눈높이에 맞는 사업추진과 아동권리에 대한 지역사회 인식확산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