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과원-힐스톤, 도내 벤처기업 해외진출 지원 위해 '맞손'
상태바
경과원-힐스톤, 도내 벤처기업 해외진출 지원 위해 '맞손'
  • 박노훈 기자
  • 승인 2022.01.12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내 4차산업혁명 기술기반 ICT혁신기술 보유 유망 벤처기업 해외진출 지원
- 투자중심의 벤처생태계 조성 및 좋은 일자리 창출 기여
- 힐스톤, 경기도 내 해외진출 유망기업 대상으로 3년간 10억 원의 투자자금 지원
11일 오후 3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회의실에서 열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힐스톤파트너스 간 업무협약식에서 연도현 클러스터육성팀장, 전병선 경과원 과학이사, 황라열 힐스톤 대표, 한상대 클러스터혁신본부장(왼쪽부터) 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경과원)
11일 오후 3시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회의실에서 열린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힐스톤파트너스 간 업무협약식에서 연도현 클러스터육성팀장, 전병선 경과원 과학이사, 황라열 힐스톤 대표, 한상대 클러스터혁신본부장(왼쪽부터) 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경과원)

[수원일보=박노훈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힐스톤파트너스(이하 힐스톤)와 경기도 내 벤처기업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4차산업기술기반 융합 분야의 ICT혁신기술을 보유한 경기도 내 해외 진출 벤처기업을 조기 발굴해 투자지원 함으로써 투자 중심의 벤처생태계를 조성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업무협약 내용은 ▲경기도 소재 투자 유망기업 발굴, ▲경과원 보육 투자 유망기업 정보 힐스톤 제공, ▲힐스톤은 경과원으로부터 제공받은 투자 유망기업의 해외진출 자금지원, ▲유망기업 벤처기업 선정 및 30개社 대상으로 3년간 10억 원의 투자자금을 통한 해외진출 지원 등이다.

힐스톤은 삼성자산운용, 메릴린치, 바클레이스, 미래에셋, 대신증권, KTB 출신 10년 이상 투자전문가가 모여 설립한 투자 전문사다.

IT, 핀테크 분야에 전문성과 강력한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으며, 주요 투자 대상지역인 한국, 중국, 일본 등을 타겟으로 하여 PE 펀드, 조합 결성을 진행하고 있다. 

힐스톤은 기존 M&A 생태계뿐만 아니라 스타트업·블록체인 생태계 등 국내·외 시장 변화를 경험하며 다양한 사업을 진행해왔다. 

2019년부터는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국내외 유수 기관들과 함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경과원은 이번 힐스톤과의 협약을 통해 코로나19로 해외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경기도 내 유망 벤처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고 코로나 이후 급증할 유망기업의 해외진출 지원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전병선 경과원 과학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경기도 내 유망 벤처기업의 해외진출과 혁신 가속화를 위해 힐스톤과 협력해 도내 기업의 해외 시장 개척을 한층 앞당길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라열 힐스톤 대표는 “경과원이 보유한 벤처기업의 정보를 제공 받아 시간과 비용 부담을 줄이는 등 보다 효율적으로 경기도 내 기업의 해외진출 방안을 모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경기도 내 유망기업 해외진출에 관한 문의사항은 경과원 클러스터육성팀(031-776-4801)으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