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호흡기 진료 지정의료기관 병·의원서 ‘신속항원검사’ 받을 수 있다
상태바
수원시 호흡기 진료 지정의료기관 병·의원서 ‘신속항원검사’ 받을 수 있다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2.02.05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 만 60세 이상 고령자·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사람·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사람·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 등
-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 아닌 사람은 ‘신속항원검사’ 받아야
- 신속항원검사서 ‘양성’ 나오면 PCR 검사 받아야
수원시 보건소 임시선별검사소 외에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는 병·의원.
수원시 보건소 임시선별검사소 외에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는 병·의원.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코로나19 진단 검사체계가 개편되면서 수원시에서는 4개 구 보건소 임시선별검사소와 7개 병·의원(4일 현재)에서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다. 

코로나19 진단 검사 방식 변경·시행에 따라 PCR(유전자 증폭) 검사 우선순위 대상만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PCR 검사를 받을 수 있고, 우선순위 대상이 아닌 사람은 보건소 임시선별검사소와 7개 병·의원에서 관리자 감독 아래에 신속항원검사를 받아야 한다.

신속항원검사는 검사 키트를 활용해 15분 이내에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빠르게 파악하는 방식이다.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은 ▲만 60세 이상 고령자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사람 ▲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사람 ▲감염취약시설 선제검사 ▲신속항원·응급선별 검사에서 ‘양성’이 나온 사람 등이다.

신속항원검사 대상은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 외 검사를 원하는 사람, ‘방역패스’가 필요한 사람이다. 방역패스가 필요한 사람은 신속항원검사에서 ‘음성’이 나오면 ‘음성확인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현재 수원시 4개 구 보건소 임시선별검사소 외에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는 병·의원은 호흡기 전담 클리닉인 화홍병원(호매실동)·복십자의원(매산로3가)·광교삼성내과의원(하동)·아주맑은소아청소년과의원(매탄동)과 호흡기 진료지정 의료기관인 수여성병원(고색동)·푸른이비인후과의원(권선동)·연세소아청소년과의원(원천동) 등 7곳이다.

병·의원에서도 무료로 신속항원검사를 받을 수 있지만, 진료 비용은 있다. 검사 결과 ‘양성’이 나오거나 “PCR 검사가 필요하다”는 의사 소견을 받으면 선별진료소에서 PCR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급증하면서 보건소에서 신속항원검사를 받기 위한 대기 줄이 길어지고 있다”며 “신속항원검사를 할 수 있는 병·의원 방문도 고려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사적 모임을 자제하고, 철저하게 생활방역수칙을 준수해 위기 극복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PCR(유전자증폭) 검사 우선순위 대상.
PCR(유전자증폭) 검사 우선순위 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