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매향리 평화생태공원에 ‘평화의 소녀상’ 세워졌다
상태바
화성시 매향리 평화생태공원에 ‘평화의 소녀상’ 세워졌다
  • 정준성 기자
  • 승인 2022.04.02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 2일 매향리 평화생태공원서 제막식 개최  
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제막식에서 서철모 화성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
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제막식에서 서철모 화성시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화성시)

[수원일보=정준성 기자] 매화꽃을 든 평화의 소녀상이 2일 화성시 매향리 평화생태공원에 세워졌다. 

화성시 평화의 소녀상 건립추진위원회는 이날 평화생태공원 내 한반도 지형에서 제막식을 갖고 시민들에게 전쟁의 아픔을 기억하고 나아가 평화와 희망을 전하는 장소가 되길 기대했다. 

이날 세워진 평화의 소년상은 지난 2014년 8월 동탄 센트럴파크를 시작으로 캐나다 토론토, 중국 상하이, 호주 멜버른에 이은 5번째 소녀상이다. 

한편 화성시 매향리 평화생태공원은 우정읍 매향리 184-1번지 일원에 8개의 작가정원, 평화정원 등을 갖췄으며, 세계적인 건축가 ‘마리오 보타’가 설계한 평화 기념관의 개관을 준비 중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평화가 찾아온 매향리에 평화의 소녀상이 자리를 잡게 돼 매우 뜻깊다”며 “전쟁의 아픔을 걷어내고 새로이 평화의 역사를 쓰는 의미 있는 공간으로 자리 잡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