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 지방선거] 정명근 화성시장 후보, 반려동물 정책 수립 위한 방안 모색 
상태바
[6·1 지방선거] 정명근 화성시장 후보, 반려동물 정책 수립 위한 방안 모색 
  • 최기호 기자
  • 승인 2022.05.11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1일 ‘원조 개(犬)통령’ 이웅종 교수와 간담회 가져  
- 정 후보, ‘안락사 없는 유기동물센터’, ‘한국 최초 반려동물보건소’ 등 공약 제시
정명근 더불어민주당 화성시장 후보(왼쪽)가  ‘원조 개((犬)통령’ 이웅종 교수와 간담회를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정명근 화성시장 후보 선거캠프)
정명근 더불어민주당 화성시장 후보(왼쪽)가 ‘원조 개((犬)통령’ 이웅종 교수와 간담회를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정명근 화성시장 후보 선거캠프)

[수원일보=최기호 기자] 정명근 더불어민주당 화성시장 후보는 11일 ‘원조 개((犬)통령’ 이웅종 교수(연암대학교 동물보호계열)와 반려동물 정책 수립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정 후보는 “평소 동물복지 및 동물권 보호 등 반려동물 정책에 관심이 많았다”며 “1세대 반려동물 행동교정 전문가이자 유기견 보호 활동가로서 전문성을 가진 이웅종 교수와 함께 정책을 정비하기 위해 이번 만남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정 후보가 반려동물 정책 공약인 △안락사 없는 유기동물센터 건립 △한국 최초 반려동물보건소 개소 △불법 개공장 전면 단속 △명절 및 휴가철 반려동물 보호프로그램 △보신탕집 타업종 전환 지원 및 장려사업 등에 대해 폭넓은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이웅종 교수는 “반려동물 인구가 크게 증가하면서 동물복지, 반려동물 정책이 시급한 현안이 되고 있다”며 “정 후보의 반려동물 정책 공약은 매우 시의적절한 의제 설정”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정 후보가 제시한 공약 중 ‘안락사 없는 유기동물센터 건립’, ‘한국 최초 반려동물보건소 개소’를 꼭 실현시켜 국내 반려동물 정책의 모범적 사례를 남겨 달라”고 말했다. 

정명근 후보는 “반려동물을 위한 복지는 결국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사람’을 위한 복지이기도 하다”며 “반려동물 정책 설계에 대한 조언을 아끼지 않고 해주신 이 교수님께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