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5.25 토 06:27
HOME 엔터테인먼트·스포츠
손흥민 결승골로 가까스로 아시안게임 16강 진출
<사진= SBS 캡쳐>

한국축구가 가까스로 2018자카르타-팔렘방아시안게임 16강에 올랐다.

20일 키르기스스탄과의 E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후반 18분 터진 손흥민의 발리슛으로 1-0 승리를 거두고 조 2위에 올라 16강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김학범(58)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20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E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을 1-0으로 꺾었다. 

1차전에서 바레인을 6-0으로 누르며 산뜻하게 조별리그를 출발했던 한국은 말레이시아와 2차전에서 1-2로 패하며 위기에 몰렸다.

E조 1위는 무산됐고, 3차전 결과에 따라 조기귀국마저 가능한 상황이었다.
 
한 수 아래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쓴맛을 봤던 김학범 감독은 손흥민을 비롯해 황의조(26·감바 오사카)와 조현우(27·대구FC) 등 와일드카드 3총사를 모두 투입시켰다.

천신만고 끝에 16강에 오른 한국은 23일 오후 9시 30분 장소를 자카르타 인근 위바와 묵티 스타디움으로 옮겨 이란과 8강행을 놓고 다툰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