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최초 인터넷신문- 일간지 최초 온라인 전환 신문
updated. 2019.5.21 화 11:06
HOME 연예/이슈
트와이스, 애꿎게 루머 주인공으로…"유포자 법적 책임 물을 것" 몰카 동영상 일축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트와이스가 갑작스레 루머에 휩싸였다.

12일 트와이스의 소속사 측은 "최초 작성자 및 유포자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단호한 입장을 표명했다.

이는 가수 정준영의 '몰카'와 트와이스가 엮인 루머가 온라인상은 물론 SNS, 카카오톡을 통해 떠돌자 일축한 것으로 보인다.

처음 빅뱅 승리의 '버닝썬' 카카오톡 단체방을 보도한 강경윤 기자 역시 트와이스 등 현재 유포된 찌라시의 주인공과 관련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때아닌 루머에 트와이스가 곤욕을 치르면서 세간의 부적절한 관심이 쏟아지면서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Copyright ⓒ 수원일보

icon인기기사
Back to Top